[픽토리] 봄

  • 이지영

    입력 : 2018.04.23 10:00

    날아가는 봄을 붙잡았어요
    흩날리는 깃털과 같아서
    나도 하롱하롱 뒤도 없이...
    가 버릴 것만 같아서 이판사판
    마음 허공에
    실그물을 던졌어요
    글쎄 수천 갈피로 찢어져 날리는
    내가 화인 찍히듯
    걸렸지 뭐에요.

     

    사진/이지영

     



     

    픽토리(Pictory)는 Picture와 Story의 합성어로, 페이스북 기반의 사진 소통 공간입니다. 사진 속 이야기들을 풀어놓고 사진에 대해 서로의 생각들을 공유합니다. 픽토리에서 베스트 사진으로 선정될 시 조선닷컴에 게재됩니다. 여러분들을 더 많은 이미지 속인 픽토리로 초대합니다.

    픽토리 페이지 바로가기

     

    • Copyright ⓒ 조선일보 & Chosun.com

    Today's Pick

      많이 본
      포토·영상

        인기기사

        이전 기사 다음 기사
        기사 목록 맨 위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