한·일 위안부회담 타결, 일본 "위안부 문제 日정부 책임 통감"

  • 뉴시스·연합뉴스
    1 /

    입력 : 2015.12.28 15:09

    한·일 양국이 28일 일본군(軍) 위안부 문제 담판을 위한 외교장관 회담을 열고 ‘위안부 문제에 대한 일본 정부의 책임 통감’ ‘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사죄·반성 표명’ ‘일본 정부 예산 10억엔 거출’ 등 3대 합의를 이뤘다.

    윤병세 외교부장관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은 이날 오후 2시부터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외교장관 회담을 가진 뒤 공동 기자회견을 열어 이 같은 내용을 발표했다.

    일본 정부는 이날 기시다 외무상을 통해 “위안부 문제는 당시 군의 관여 하에 다수의 여성의 명예와 존엄에 깊은 상처를 입힌 문제로서 이런 관점에서 일본 정부는 책임을 통감한다”고 밝혔다.


     

    • Copyright ⓒ 조선일보 & Chosun.com

    Today's Pick

      많이 본
      포토·영상

        인기기사

        이전 기사 다음 기사
        기사 목록 맨 위로